수페르가의 비극 71년 토리노 FC

Grande Torino, il programma del 4 maggio 2020

 

그란데 토리노의 전설은 이 도시와 그라나타 팬들의 자부심일 뿐 아니라, 이 나라와 축구를 사랑하는 모든 사람의 유산이기도 합니다. 2015년 이래로, 이 스포츠를 관할하는 국제적인 조직인 FIFA는 '세계 축구의 날'을 5월 4일에 선포하였습니다.

비평가들에 의해 세계에서 가장 강했던 팀 중 하나라고 간주되었던(가장 강한 팀은 아닐지도 모르겠지만) 팀의 31명의 목숨을 앗아간 1949년 수페르가에서의 비극 이래로, 매년 5월 4일은 여러 세대의 팬들 수백 수천 명이 이 언덕으로 올라왔습니다. 매년 5월 4일마다 수페르가는 바실리카에서의 집단 기념 행사와 함께 숭배, 집단 추모 및 기림의 장소가 됩니다. 그러면서 한 사람이 그 엄청난 재난으로 인해 희생된 사람들의 이름을 하나하나 읊습니다.

작년에는 그란데 토리노의 역사와 기억을 기념하기 위해, 수페르가의 비극 후 처음으로 토리노와 추모 경기를 가졌었던 리버 플레이트의 대표가 왔었습니다. 포르투갈에서도 발렌티노 마쫄라와 그 동료들의 마지막 경기 상대였던 벤피카를 대표하는 사람들이 왔었습니다. 많은 이탈리아 팀들의 애정 역시 이와 마찬가지입니다. 국가대표팀에 10명의 선발 선수들을 내보냈던(다른 어떤 팀도 해낼 수 없었던) 청년들에 대한 불가분의 사랑의 결과일 것이기 때문입니다.

올해는 누구나가 알고 있듯이, 수페르가 언덕에 사람들이 모이는 것이 불가능합니다. 그리고 다른 곳에서도 모이지 말기를 부탁드립니다. 무언가에 대한 갈망이 항상 긍정적인 힘으로 나타나는 것은 아닙니다. 그러나 최근 몇 주 동안 이미 발표했던 것과 같이, 5월 4일의 우리는 또한 우리 무적의 팀이 마땅히 받아야 할 존경과 존중, 사랑을 표현할 것입니다. 우리는 떨어져 있지만 또한 뭉쳐 있습니다. 함께 있는 것보다 더 큰 기념의 결과로서 집단적인 플래시몹이 몇몇 팬들로부터 시작되어 점차 이탈리아 전역에서 그들의 축구 신념을 외치는 많은 그라나타의 영혼들에 의해 공유될 것입니다.

지금까지의 전례와 같이, 오후 4시 30분에 토리노의 사제 돈 리카르도 로벨라 씨가 말씀전례를 진행할 것입니다. 우리는 토리노의 요람이자 그란데 토리노의 홈구장, 발렌티노 마쫄라와 그의 동료들이 이룩해낸 난공불락의 요새였던 필라델피아 스타디움에서 이를 진행하는 것이 옳은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17시가 지나면 침묵과 기억의 시간이 있습니다. Sensounico의 멋진 노래인 "That rainy day"는 마침내 우리의 소속감을 더해 줄 것입니다. 그리고 토리노뿐 아니라 모든 이탈리아의 발코니와 테라스에서 토리노의 유니폼을 입고 깃발을 휘날리거나, 스카프를 흔들기를 원하는 모든 사람들이 5월 4일을 강렬하고 특별하게 만들 것입니다.

 

http://torinofc.it/news/03/05/2020/grande-torino-il-programma-del-4-maggio-2020_24038




La Mole granata


최근 몇 년간 토리노 FC가 토리노 시와 함께 진행하는 계획의 일환으로서, 5월 4일 저녁, 토리노의 상징적인 기념물 몰레 안토넬리아나(Mole Antonelliana)가 그란데 토리노를 기념하기 위해 그라나타색으로 물들 것입니다. 특히 올해의 경우, 이 상징적인 이미지는 토리노 팬들의 자부심일 뿐 아니라 모든 이탈리아의 유산이었던 팀의 기억을 부각시키면서, 모든 사람들을 뭉치게 하는 데 그 의미가 있습니다.


http://torinofc.it/news/03/05/2020/la-mole-granata_24037


덧글

댓글 입력 영역